국산 보조 배터리 리베다 13D 사용후기::Itnamu의 혼자놀기

2017.06.01 23:30

국산 보조 배터리 리베다 13D 사용후기

블랙박스용 보조배터리

날이 갈수록 이상한 운전자들을 많이 마주치고 있어 차량에 블랙박스를 설치해야 고민하다 발견한 갤럭시S2.

어차피 블랙박스로 영상촬영하는게 주 목적이 아니라 사고발생시 상황 인지와 번호판 식별 정도면 되니,

갤럭시 S2를 이용해서 블랙박스 기능을 사용하기로 했다. 요즘 워낙 괜찮은 블랙박스앱이 많다 보니 남는 스마트폰으로

블랙박스나 주행기록장치로 사용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는데 문제는 전원.


실제 사용하는 스마트폰으로 블랙박스 기능을 사용하면 별 문제 없겠지만 실사폰을 차를 타고 내릴따마다 셋팅하는건

은근 번거로우면서도 지금처럼 날이 뜨거워지는 날에 앞유리쪽에 폰을 거치하면 상당한 열을 받는데,

여기다 계속 영상이 촬영되는 블랙박스앱을 실행하면 거의 한계수준 온도까지 올라간다.

실사폰은 대부분 고가폰을 쓸텐데 그러다 수명이라도 단축되거나 고장이 나면 마음이 아프다.

실제로 블랙박스나 네비의 가장 큰 고장원인은 앞유리로 떨어져 내려오는 열기. 그 열기+가혹한 구동환경으로 메모리가

고장나거나 LCD가 고장 나는 등 큰 영향을 끼치기 때문에 그냥 순수하게 블랙박스와 주행기록장치로 쓰기엔

집에 굴러다니는 남는 스마트폰이 최고다.


그러다보니 자연스레 전원공급에 대한 걱정이 생기고, 상시전원을 연결하자니 필자가 운행하는 차량이 레이인지라

배터리가 불안하고, 충전방식을 사용하자니 차량 운행간 발생되는 충전양으로는 택도 없다.

특히 S2가 오래된 기종이다 보니 배터리 수명도 다 되어서 운행 종료후 하룻밤이 지나면 0%로 방전되는 상황.

그래서 야간에 차량을 운행하지 않을때 전원연결을 위해 보조배터리를 생각하게 됐고,

보조배터리라고 하더라도 동시충방전, 즉 보조배터리를 충전 하면서 연결된 디바이스를 충전할 수 있는 보조배터리가 필요했다.



리베다 보조배터리

그렇게 수소문을 하다 3개 정도의 종류의 보조배터리를 정리했다.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샤오미 보조배터리도 동시충방전이 되는걸로 알고 있지만 차량에서 상시로 사용할 예정이라

아무래도 배터리에 대한 신뢰성이 있는 브랜드에 동시충방전을 감안한 회로설계가 되어 있는 제품이 필요했기에 의외로 3개

정도의 제품밖에 나오지 않았다. 그러다 리베다 라는 보조배터리 브랜드를 알게 됐는데 은근 매니아들 사이에서 유명한

일종의 수제 보조배터리 같은 개념이었다. 리베다 보조배터리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리베다 공식 카페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http://cafe.naver.com/libdiy


리베다 보조 배터리의 가장 큰 특징은 품질좋은 LG/삼성의 배터리를 사용하며 각종 안전센서 채택과 더불어 제조사의

신뢰성. 이미 각종 커뮤니티에서는 많은 분들이 리베다 제품을 추천하는 가장 큰 이유로 판매자에 대한 만족감이었다.

필자 역시 차량에서 블랙박스 대용으로 보조배터리를 구매 하는거라 이런 저런 문의사항을 질의하면서 왠지 신뢰가 가는

분위기 때문에 리베다 제품을 최종 선택했다.


원래 구매 예정 배터리는.. 다른 국산 브랜드였는데.. 메일과 홈페이지 게시판을 통해 몇가지 질의를 했지만.. 

답변을 제대로 듣지 못해 포기했다.


그에 비해 리베다 보조배터리는 카페가 활성화되어 있어 다양한 보조배터리 정보를 얻음과 동시에 할인된 가격에 제품구매도

가능했다.



리베다 보조 배터리 중에서도 동시충방전이 가능한 제품을 찾다 보니 리베다 13D 라는 제품이 가능했다.

배송은 빠른편이라 만족스러웠다.




뭔가 기존 보조배터리를 받을때의 느낌과는 다르다.

배터리 본체가 비닐에 싸여져 있는게 끝. 원가절감의 혁신이다.

사은품으로 고속충전케이블을 받았다.




본체 외에는 특별한 구성이 없지만 비닐에 사용방법, 주의사항, 기본스펙등이 모두 나와 있어 불편함은 없다.

용량은 13,000mAh. 갤럭시 S2를 커버하기엔 충분한 용량이다.




뭔가 개봉의 욕구를 불어 일으키는 나사들.




13,000mAh 급 치고는 크기와 무게가 나쁘지 않았다.

디자인도 색상이 은근히 잘 빠진듯.


리베다 13D는 2개의 USB 포트를 가지고 있으며 한곳은 5V 1.2A, 한곳은 5V 2A를 출력한다.

충전은 5V 1.6A.




전면에 살짝 찍힌 자국이 있지만.. 어차피 차에서 막쓸꺼니 그냥 무시했다.




리베다 13D는 USB 듀얼포트라 2개 장비 동시 충전이 가능하다.

여기에 ON/OFF 스위치가 있어 사용하지 않을때는 방전되는 전류를 잡아주기 때문에

한번 충전 후 오래 쓸 수 있다. 대용량 배터리라면 이 기능이 은근히 요긴하다.

대용량 배터리라고 가방에 넣고 잊고 지내다 정작 필요할때 꺼냈는데 방전되어 있으면.. 난감하니까.




간단하게 충전 테스트. 5V 1.6A 전류를 받기 때문에 기존 스마트폰 충전기로 충전하면 된다.

요즘 나오는 충전기들은 대부분 5V 2A를 지원하는데 가급적이면 1.6A급 이상의 충전기를 사용하는게 좋다.

이하를 사용하면 충전은 되지만 시간이 오래걸린다.




필자가 사용하던 급속보조배터리와 비교.

저 제품도 상당히 가성비 좋게 잘 나온 제품이라 만족하면서 쓰고 있다.




확실히 용량차이가 나는만큼 크기도 살짝 다르다.

리베다 13D는 13,000급, 아콘 퀵차지 급속충전기는 8,000급.




어차피 차에 두고 쓸꺼라 무게와 크기는 상관없다. 무조건 대용량이면 좋다.




차량에 설치하기전 먼저 충전이 잘 되는지 확인.

B포트가 2A를 출력하는 고속충전 포트다.




정상적으로 충전이 되는걸 확인했다.




제대로 충전되는지 10분 정도 테스트를 진행했다.




다행히 무난하게 충전이 진행되는걸 확인하고 차로 이동.




이미 시거잭에 퀵차지 급속 충전이 지원되는 시거잭 USB 충전기를 사용하고 있었다.

그래서 가급적 동시충방전이 되면서 퀵차지를 지원하는 보조배터리를 구매하고 싶었지만...

구매 당시에는 리베다에는 퀵차지 보조배터리가 없었다. 지금은 신제품이 나온것 같았다.




리베다 13D에 충전선을 꽂고, 스마트폰 충전선은 리베다 13D에 꽂으면 연결 끝.




레이는 수납공간이 많은게 참 좋다. 시거잭 바로 위에 수납공간이 있어 이쪽에 리베다13D를 배치했다.

배터리는 잘못 관리하면 화재나 폭발의 위험이 있기 때문에 절대 직사광선이 쏟아지는곳에 비치하면 안된다.

그렇기 때문에 안정적인 국내셀을 사용하고 안전장치가 있는 리베다 제품을 선택했다.

그럼에도 차체 온도가 높아지는 한여름에는 차 안에 배터리를 보관하지 않는게 좋다.




블랙박스겸 차량주행기록을 할 갤럭시 S2는 잘 찍히게 차량 정 중앙 전면유리에 부착.




동시 충방전이 되는지 테스트를 해보니 문제가 없다.




차량 ODB와 연결하여 블랙박스 겸 차량주행기록 장치로 사용해도 배터리가 충전이 된다.

어차피 시동이 꺼졌을때만 충전을 지원하면 되기 때문에 일주일 정도만 버텨주면 편하겠단 생각에 구매했기 떄문에

몇 일 테스트를 진행하다 치명적인 문제를 발견했다.


바로... 스마트폰이 충전이 완료되면 리베다13D가 과충전 방지를 위해 전원을 차단하는 점.

그럴때 스마트폰 배터리가 떨어지면 다시 충전을 시작해주면 되는데 방전방지 시스템 때문에 혼자선 다시

충전을 시작하지 않는다. 생각하지도 못한 에러사항.(제품 에러가 아니라 필자의 사용목적에 따른 에러)


그래서 리베다측에 문의 했더니 상시로 전원을 공급하는 UPS 모드의 리베다13D가 있다고 해서 다시 구매를 진행했다.




역시나 배송이 빠르다. UPS 모드는 일반 사용자는 특별히 필요한 부분이 아니라 재고가 몇대 없었는데,

다행히 구매할 수 있었다. 용량도 일반 리베다 13D는 13,000인거에 비해 이 버전은 16,000.

용량도 더 늘었다.




다른 부분은 기존 13D와 크게 다르지 않았다.




UPS 모델이라고 특별히 외관상 차이는 없다.




그저 포스터잇이 UPS 모드인걸 알려 줄 뿐.

뭔가 재밌다. 리베다 13D UPS 버전은 필자처럼 차량에 상시전원이 필요하거나,

라즈베리파이와 같은 장비를 운용하다 전원이 차단되면 안될때 긴급용으로 사용하는 용도라고 한다.

아무래도 상시 충전을 진행하다 보면 보조배터리 본체의 충전도 중요한만큼 이름 그대로 UPS 역할을 하기 위함인데,

필자의 경우는 시동이 켜진 상태에서만 충전이 진행되기 때문에 과연 사용량을 커버 할 수 있을지가 문제였다.


그럼에도 구매를 진행한건 어차피 평일만 사용할 예정이라 5일 정도만 버텨주면 되지 않을까 라는 생각에,

16,000이라는 용량이면 가능하지 않을까 싶어 구매를 했다. 실제로 한달여간 테스트를 한 결과 5일 정도는 충분히 버텼다.


한가지 아쉬운건 리베다13D 자체가 퀵차지로 충전이 가능했다면 더 좋았을텐데 하는 아쉬움.

아직까지는 별탈없이 사용하고 있는 리베다 13D.

여기에 보조배터리 판매처 치곤 특이하게 자체 보험을 진행하고 있어 

중소기업 제품의 고질적인 문제인 AS에 대한 걱정도 필요없다.


그래서 기존에 구매한 리베다 13D는 아버지를 드리고 필자는 UPS 버전을 계속 사용하고 있다.

필자처럼 차량에 스마트폰을 이용한 블랙박스를 사용하거나, 상시전원이 부담스러운 디바이스를 사용하고 있다면

대용량 리베다 13D 보조배터리로 충방전 하면서 사용하면 차에 무리도 주지 않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지 않을까 싶다.



이웃추가    티스토리추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