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누네안과 ICL 수술후기 - 시력교정수술 검사::Itnamu의 혼자놀기

2015. 3. 10. 11:33

강남 누네안과 ICL 수술후기 - 시력교정수술 검사


라식? 라섹? ICL?

그냥.. 그 결정은 아무렇지 않게.. 그렇게 갑자기 찾아왔다.

눈에는 절대 손을 대지 않겠다는 다짐, 한다면 눈을 대체할 수 있는 다른 수단(예를 들면 인공안구)이 나올때까지는

눈수술을 하지 않겠다는 생각을 했었었다. 만약에 눈이 잘못된다면... 상상하기도 끔찍하다.


안경을 착용하는 사람들은 알겠지만 많은 불편함이 있다.

뜨거운 음식을 먹을때, 운동할때, 아침에 일어나서 안경을 못찾을때 등..

특히 안경 외적인 장비를 착용해야하는 작업을 할때나 스키장에서 고글, 수영장에서 수경 등 

정말 필요할때는 일회용렌즈를 활용하고 있지만 불편함도 불편함이고 은근히 비용도 지속적으로 발생한다.


이번에 구매해둔 렌즈도 거의 소진되고 안경도 교체시기가 와서 처음에는 안경을 찾고 있다가,

새롭게 시작되는 사업을 하기에는 안경착용이 상당한 방해요소가 될것같아 결국 시력교정술을 결심하게 됐다.


특히 지금은 지났지만 2015년 설 연휴가 월, 화만 휴가를 낸다면 충분한 휴식이 가능해 시기적으로도 적절했다.



수술비용의 압박

요즘 가격이 저렴해져서 백만원 전후반이면 라식수술이 가능하지만 필자의 지갑사정상 여전히 부담되는 상황,

수술을 결심했지만 현실적인 부분에서 부딪히게 됐다. 시력도 많이 나쁜 편이라 수술 자체가 가능할지도 의문이었다.


일단 견적(?)을 받아보기 위해 병원을 찾기 시작했다. 역시 검색을 시작하니 여기저기 광고비를 많이 뿌린 병원순으로

정렬되기 시작했다. 광고에 낚시가 다분함을 알면서도 하나하나 상담을 진행하면서 내린 결론은

"지속적인 관리를 위해 그냥 가까운데서 하자"  and "최악의 상황일때 병원을 옮기지 않고 수술이 가능한곳을 찾자" -_-;

그래서 그냥 집과 가장 가까운 강남누네안과를 선택하게 됐다. 

(시력교정술 광고를 엄청하고 있는 몇몇 병원이 수술비는 더 저렴한것 같았으나... 웬지 공장형 병원은 알수없는 뭔가의 찝찝함이 있어서...)




선릉 지나다니면서 이렇게 큰 안과가 있다는건 처음 알았다;;



"지금부터 시작될 시력교정술에 대한 후기는 병원측의 의도와는 아무 관련이 없으며 눈 수술이라는 부담감 때문에 여기저기 검색하면서 광고로 도배된 포스팅이 많아 정보를 찾기 어렵고 실제로 시술하신 분들의 체험기가 수술을 결정하는데 도움이 많이 되어 의학지식이 전무한 일반인의 개인적 느낌을 토대로 작성되므로 지극히 주관적인 포스팅임을 참조 바랍니다."



2015.01.24 (토) 1차 검진 및 상담


바쁜 업무와 내원시간을 맞추기 어려워 예상보다는 늦게 검진을 받았다.

단순한 시력검사가 아니라 이것저것 다양한 검사가 약 2시간 정도 소요 됐으며 검사비는 3만원 정도 발생했다.

검사비는 수술과 별도...

검사중에 이상한 안약을 넣는데 검사 후에 반나절 정도 시야가 흐려지니 차량은 두고가는게 좋다.




검사가 끝나면 수술법에 대한 PT가 진행되고 상담이 끝나면 내용이 정리된 책자를 준다.

3만원짜리 책.




총 6개페이지(마지막 안내페이지는 여러장).

본인정보와 각종 수치정보들 그리고 수술법과 안내사항으로 구성되어 있다.




가장 중요한 검사결과.

개인 병력(?)페이지라 공개를 하지 않으려 했으나 필자처럼 

고도근시에 난시에 특이사항이 있는 분들이 시력교정술을 고민한다는 생각에 과감하게 오픈한다.


필자보다 수치가 정상범위에 가깝다면 더 좋은 수술결과를 얻을수 있지 않을까 싶다.



일단 라식과 라섹은 불가하다.

먼저 근시와 난시가 동시에 있는데 하필 고도근시다. 더불어서 각막두께가 수술가능범위의 커트라인..

여기서 한가지 조건이라도 안정권이라면 조금 무리해볼까? 생각이 들다가도 상담원의 "라식/라섹 수술은 가능하지만 위험부담이 크다"는

말이 마냥 마케팅용어로 들리지는 않는다.


여기서 야간 동공크기수치를 보고 결국 라식/라섹은 포기하게 된다. 쓸데없이 동공만 커서는...

다행히 안압과 눈물분비량은 정상! 자연스럽게 ICL(안내렌즈삽입술) PT가 시작된다.


예전에 ICL을 처음 알게됐을때 혹시나 시력교정술을 한다면 ICL을 해야겠단 생각을 했지만

가격대가 너무 높아 감히 엄두를 못내고 있었는데, 이제는 시력교정술을 해야 한다면 ICL밖에 방법이 없는 상황이다.

그동안 ICL도 다양한 종류가 나왔는데 열심히 토릭 알티플랙스니 토릭 ICL이니 토릭 아쿠아 ICL이니 알티산이라던지 이런걸

설명해주지지만 일반인에게 와닿을 리가 없다. 


그냥, 안전하고 저렴하면서 효과좋고 부작용없는걸 추천해주세요! 라는 질문을 던지면 위험도만 얘기하고

결국 결정은 본인이 해야되는 상황을 만든다. 이럴때가 참 난감하다.


금액대는 최소 470만원~600만원. DC는 알짤없다. 동내주민인데 너무하다라는 생각이 살짝 들 무렵 

직원추천, 회사계약, 인터넷을 보고왔냐는 질문이 쏟아졌지만 해당사항이 없었다... 쩝..


여튼 예상했단 백만원대 전후반의 수술비용이 한순간에 오백~육백으로 뛰어버리니 수술에 대한 의지가 꺽였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엄청난 고민끝에 수술을 결심하게 됐고, 이제 곧 수술실에 들어갈 준비를 해야한다.

부디 수술이 잘 되기를 바라면서, 수술을 결심하고 하게된 과정은 다음 포스팅으로 미룬다.



이웃추가    티스토리추가